언어 선택 :

A medical provider speaks with an elderly patient at a vaccine clinic.

혁신에서 면역으로 - 정보 공유

제4부: 백신에 대해 누구와 어떻게 의사소통할 것인가 

최근 코로나19 시리즈에서는 Lionbridge 전문가가 팬데믹 시기와 그 이후의 임상 개발 및 규제 승인 생태계를 전망해 봅니다.

Lionbridge는 리소스 규모와 탁월한 서비스를 비롯한 다국어, 커뮤니케이션 및 기술 솔루션을 바탕으로, 관련 기업이 안전한 의약품을 개발하여 전 세계에 공급할 수 있도록 지원하는 우수한 역량을 갖추고 있습니다.

불과 1년 남짓 지나는 동안, 코로나19를 유발하는 신종 코로나바이러스는 일부 지역에 국한되어 집단 폐렴을 일으키는 현상으로 비쳐졌습니다. 그러나 곧 끝이 보이지 않는 엄청난 세계적 대유행병으로 확산되었고, 현재는 잠재적으로나 예방이 가능한 위협이 되었습니다. 정부 기관과 비정부 기관에서 전하는 소식은 그야말로 공포를 불러일으키거나 그저 낙관적이거나 순전히 거짓 뉴스였을 만큼 다양했으며, 이에 대한 대중의 반응 또한 각양각색이었습니다.

이 팬데믹으로 인해 전 세계 시민의 건강 정보에 대한 이해력 부족이 부각되었으며 이는 교육으로 해결할 수 있습니다. 그러나 현실적으로는 과학, 의료 및 정부를 대표하는 기관의 명확한 의사소통을 통해야 더 쉽게 해결이 가능한 문제입니다. 

백신에 대한 대화는 누구와 해야 할까요?

예방 접종에 대한 글로벌 토론에 참여하고 있는 사람들은 크게 네 범주로 나눌 수 있습니다.

  • 정부 기관 및 규제 당국 
  • 제약 업계
  • 의료 서비스 제공자 및 공중 보건 전문가 
  • 일반인과 환자 

앞의 두 그룹에서는 대부분의 정보가 한 방향으로 흐릅니다. 정부, 규제 당국 및 제약회사에서 전달하는 대부분의 소식은 의사소통 과정이 결여된 채 일방적으로 대중에게 공개됩니다. 뒤쪽 두 그룹에서는 의사소통이 훨씬 더 대화식으로 이루어집니다. 

이러한 그룹은 양쪽이 서로 어느 정도 상호 소통을 하고 있지만, 현재는 정부 및 제약회사의 뉴스를 대중에게 전파하는 것이 백신 수용을 장려하기 위한 가장 중요한 정보 흐름의 통로입니다.


효과적인 의사소통 방법에는 어떤 것이 있을까요?

정보를 어디에서 어떻게 공유하는지가 효율적인 의사소통에 큰 영향을 미칩니다. 수십 년 동안 과학 연구 자료는 오직 몇몇 일부 과학자들만의 전유물이었습니다. 유료 제출물 열람과 과학 저널에 대한 유료 구독이 그나마 전문가 및 업계 내에서 지식을 공유하고 유지할 수 있는 방법이었습니다. 하지만 이러한 정보를 무료로 이용할 수 있는 학술자료 무료공개(Open Access) 문화가 퍼지면서 다른 분야의 과학자와 언론인 및 일반 대중이 연구 결과를 직접 접할 수 있는 기회가 점점 더 확대되었습니다.

학술자료 무료공개 문화의 확산을 논하지 않더라도 이 코로나 팬데믹은 과학적 정보를 전달하는 촉진제 역할을 충분히 했습니다. 감염 확인 및 예방을 둘러싼 긴급한 상황 속에서 평상시보다 더 많은 전문가가 대중과 더 직접적으로 소통하고 있습니다.

이러한 정보 흐름의 증가는 더 빠른 교육을 가능하게 하므로 큰 도움이 될 수 있습니다. 그러나 이는 "얕은 지식은 위험할 수 있다"는 점을 고려한다면 양날의 검이 될 수도 있습니다. 전문가와 일반인이 서로 다른 어휘처럼 보일 수 있는 말로 의사소통을 하는 것이기 때문입니다. 업계 내부자는 전문 용어를 쉽게 이해할 수 있지만, 새로운 청중에게는 전문 용어가 혼란을 줄 수 있습니다. 잘 준비된 평이한 언어로 의사소통을 한다면 이러한 혼란을 일부 예방할 수 있습니다. 일반적으로 말해서 의학 및 과학 발전에 대한 정보는 다음과 같은 세 가지 방식으로 전달됩니다.

  • 소셜 및 주류 미디어를 포함하여 타게팅되지 않았거나 약간만 타게팅된 정보를 일방적으로 전달
  • 개별적이고 소비 가능하며 반복 가능한 사실 공유 세션을 통해 정보 전달(여전히 단방향)
  • 일대일 대화(양방향)

미디어

텔레비전 뉴스, 라디오, 인쇄물 같은 소셜 미디어 및 정보 전달 창구는 중요한 정보를 광범위한 대상에게 전달할 수 있는 훌륭한 수단입니다. 대부분의 경우 대중과의 이러한 ‘대화’는 일방적이지만, 소셜 미디어 플랫폼은 참여의 기회를 제공합니다. 

일반적으로 미디어는 시간과 공간의 제약으로 인해 까다로운 커뮤니케이션 채널이라고 할 수 있습니다. 정부 또는 제약회사 사이에서 정보의 편집이 이루어지고 중요한 정보가 생략될 수 있습니다. 반면에, 이러한 포럼은 청중과 소통하는 전문가가 대중적인 용어로 연구를 ‘번역’하는 데 유용할 수 있습니다.

소비 가능하고 검토 가능한 자산

이러한 자산은 높은 수준의 개요에서 심층적인 조사에 이르기까지, 모든 영역을 아우를 수 있는 훌륭한 리소스입니다. 웨비나, PDF, 블로그 게시물 및 보도 자료가 모두 이 범주에 속할 수 있습니다. 정보 흐름은 단방향이며 다양한 지역 및 언어에 맞춰 필요에 따라 재포장될 수 있습니다. 이러한 자산은 제작자가 소유하므로 작가는 전달하는 정보의 내용과 전달 방식을 더 효과적으로 관리할 수 있습니다.

개인 맞춤식 대화

이 유형의 대화는 시간이 오래 걸리기 때문에 약물 개발 파이프라인에서는 가장 보기 드문 의사소통 방식입니다. 반면 개인적인 관계가 더 많이 형성되므로 더 신뢰도 높은 교육 형태이기도 합니다.

아마도 의료 서비스 제공자가 이러한 대화를 할 가능성이 가장 큽니다. 제약 업계는 이러한 대화에 도움이 되는 환자 친화적인 자료를 제공할 수 있으며, 서비스 제공자 스스로도 자문을 얻을 수 있습니다.


업계는 어떻게 대중과의 의사소통을 최적화할 수 있을까요?

Lionbridge는 기술적인 내용과 전문 용어로 가득한 콘텐츠를 대중이 쉽게 읽을 수 있는 정보로 변환하는 일을 수년간 진행해 온 경험이 있습니다. Lionbridge의 의학 및 과학 분야 전문가들은 텍스트를 일반인이 쉽게 이해할 수 있는 말로 바꿀 수 있는 전문적 지식과 언어적 역량을 모두 갖추고 있습니다. Lionbridge는 기업이 타겟으로 삼는 연령, 언어 또는 이해력 수준이 어떻든 전 세계 고객에게 쉽게 다가갈 수 있는 신속하고 안정적인 서비스를 제공합니다. 

자세한 내용은 Lionbridge의 팀에 문의하세요.

linkedin sharing button
  • #regulated_translation_localization
  • #life_sciences
  • #blog_posts

April M. Crehan
AUTHOR
April M. Crehan